장비 정보

보다 상세한 정보는 이곳에서!


 

안녕하세요. 언제나 필요할 듯 말듯한 리뷰로 찾아오는 만두연구소입니다만...

오늘의 저는 평소와 다릅니다.

정말 오랜만에 연구소다운 실험을 감행했거든요 ^^

이번 공개하는 오큘러스리프트 2차리뷰 (2부)에서는 VR환경의 토탈솔루션 구축이라는 방향으로 접근해 보고자 합니다.

진정한 VR이라고 하면, 많은분들은 소드아트온라인이나 .HACK같은 애니메이션을 생각하시겠지만, 현실은 그렇지 못하죠.

VR은 이제 첫걸음을 시작한 단계이며, 주위 환경에 대한 피드백 역시 보조기기를 사용하지 않고서는 구현할 방법이 없습니다.

현재 Virtuix에서 개발중인 OMNI의 경우 1인칭액션게임 한정으로 사용자의 움직임에 대응하는 컨트롤을 보여주긴 하지만,

그것또한 앞에 벽이 막힌다던지, 돌에 걸린다던지 하는 환경피드백은 전혀 구현하지 못하고 있죠.

 

  

하지만, 지금 현재로 제대로된 환경피드백을 구현하여, 거의 실제와 흡사한 VR을 구현할 수 있는 게임장르가 있습니다.

바로, 레이싱이죠.

오큘러스 리프트가 많은 분들에게 멀미현상에 대해 지적받지만, 이 레이싱장르만큼은 그런 문제에 자유롭다고도 할 수 있습니다.

리프트의 멀미원인중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것이 바로 인지부조화 (게임상의 나와 실제나의 포지션의 차이)인데요.

레이싱의 경우 실제 플레이어도 좌석에 앉아있으며, 게임상의 플레이어도 좌석에 앉아 실제로 자신이 달리는 것이 아닌,

탑승물이 달리는 형태의 게임이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또 다른 예를들어 호큰(로봇조종)이나 워썬더(항공기조종)의 경우도 많은분들에게 피드백을 받았지만 멀미현상이 현저히 적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그러한 부분을 감안했을때, 이 오큘러스 리프트의 목표중 하나는 바로 이런 탑승물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하게되었습니다.

 

이번에 소개해 드릴 녀석은 오큘러스 리프트의 가상현실을 말 그대로 현실로 만들어줄 녀석입니다.

탑기어 코리아에서도 소개되었던 바로 그,

알크래프트의 HPRSS RC-1 모션시뮬레이터 입니다.



(탑기어코리아 시즌4 Ep.02에서 방영되었죠)

 

거의 실제와 흡사한 피드백을 시트에 전달해 줌으로서 실제 차량과 노면의 티테일을 살려주는 장비입니다.

장착되어있는 모든 레이싱장비들은 일본 커스텀 레이싱게임 장비의 1인자인 FREX社 제품으로 극상의 주행 디테일을 보여줍니다.

우선 제가 플레이 해본 느낌으로는 실제차와 거의 동일합니다.

(알크래프트 레이싱파크에 사용되는 시뮬레이터보다 상위의 제품입니다)


육중한 덩치의 이녀석은 FREX 2DOF모션시뮬레이터를 장착, Simwheel과 Simpedals, 쉬프터, 타코메타 등 거의 모든 레이싱장비들이 총 집결된 물건입니다.

모션시뮬용 액츄에이터와 별도로 6채널의 진동스피커가 바디를 감싸고 있어 소리가 나는 방향으로 진동이 올라옵니다.

실제와 동일한 현장감을 유저에게 전달하기 위해 만들어진, 게임계의 몬스터머신이라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전기액츄에이터를 이용하여 소음이 적은편은 아니지만 매우 빠르고 정밀한 움직임을 보여줍니다.

깔끔하게 제작된 액츄에이터 블랙커버와 붉은색 4점식 시트벨트가 아름답네요.

가져가고싶습니다... (ㅠㅠ)


(초상권 문제로 모자이크처리 ㅎ)

FREX GP마크가 새겨진 전기액츄에이터가 보입니다.

버킷시트에 2축으로 연결되어 노면의 굴곡을 빠르고 정확하게 유저에게 전달해 줍니다.


후면 2개의 쿨링팬이 본체 내부에 쌓이는 열을 배출해 줍니다.



FREX Simwheel... 거의 실제차와 흡사한 피드백과 핸들링을 보여줍니다.

하지만 지금 장착된 FREX휠은 알크래프트 관계자분의 말씀에 의하면 상태가 좋지않은 제품이었다고 합니다.

(아니... 대체... 상태가 좋지않은녀석에 제가 모는 차와 동일한 핸들링을 보여주다니...)


FREX의 시뮬레이터 페달은 너무 자연스러워 일반 차량이라고 생각해도 손색이 없는 제품이었습니다.


각종 쉬프터는 이미 제가 블로그를 통해 리뷰를 했었죠.

조작감이 우수한 녀석들입니다. ㅎㅎ



앞면에 달린 타코메타의 경우 리프트를 착용하게되면 보이지않게됩니다.

하지만 게임상의 차량에도 타코메타가 달려있죠. ㅎㅎ


보조스크린을 통해 차량의 상태를 표시해주는 디지털 인디게이터입니다.

더트3의 경우 위의 타코메타나 이 인디게이터가 작동하지 않습니다.



시트 아래쪽에 장착되어있는 진동유닛입니다.

이 진동유닛이 본체 사방으로 둘러져있어 각채널의 진동이 유저에게 전달됩니다.
그럼 오큘러스리프트를 이용하여 플레이 하기 전에 47" 3대의 서라운드구성을 먼저 플레이 해 보려합니다.

이렇게 해야, 리프트와의 차이를 확실하게 느낄 수 있겠죠.

 

 

 

원래는 아이레이싱을 플레이 하려고 했으나, 공식 지원빌드가 알크래프트 방문 이틀전에 버그로 내려가버렸습니다 -_-;;

그 탓에 플레이 가능한 게임이 더트3밖에 없었습니다... (F1 2010도 있지만 F1 차량보단 일반차량이 더 싱크가 맞는 장비이기때문에...)

조만간 아이레이싱 공식빌드가 올라가게 되면 다시 한번 더 아이레이싱에 대한 리뷰를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

 

우선 장비자체가 고퀄리티다보니 트리플로 하는 주행도 굉장히 재밌었습니다.

일반 평면모니터의 한계상 몸으로 전해지는 피드백에 비해 영상적인 현장감은 떨어지는 편이었습니다.

이부분은 제가 오큘러스리프트를 사용하던 사람이라 그런 것 같습니다.

(이전부터 오큘러스 리프트를 이용한 더트3의 멀티플레이나 싱글플레이를 상당히 진행해 왔습니다)

이렇게 평면모니터를 이용한 주행을 진행한 이유는, 이후 진행할 오큘러스 리프트 주행과의 비교를 위함입니다.

 

하지만 이번 리뷰는 알크래프트의 HPRSS RC-1이 아닌 오큘러스 리프트의 VR실험이므로,

기본 장비로의 주행을 끝내고 바로 오큘러스리프트의 셋팅에 돌입하였습니다.

 

 

 

동영상 편집이란걸 처음해봤네요;;

우선 오큘러스 리프트를 셋팅하기 위해 모니터 포트 재배치와 세부셋팅값 조절등이 진행되었고, 시험주행을 진행하였습니다.

 




<오큘러스 리프트 셋팅으로 인한 참상...>

 

이번 리뷰에서는 저 혼자만의 감상이 아닌 여러사람의 체험을 토대로 진행되었습니다.

우선 첫 시험주행은 핀란드 랠리 기본코스를 진행하였으며, 추가적으로 진행되는 테스트 후 제대로 된 소감설명을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

 



알크래프트 기술이사님이 직접 테스트에 참여하셨고, TRAILBLAZER 모드로 진행하였습니다.

트레일블레이저의 경우 차량 자체가 매우 고속이며, 오큘러스 리프트의 낮은 해상도로 인해 진행이 더 어려운편입니다.

영상 후반부 헤드트래킹이 서서히 오른쪽으로 돌아가는 버그의 경우, 공식지원게임이 아닌 탓도 있지만 다른 공식지원게임인 루나플라이트나 레트로바이러스에서도 일어나는 것으로 보아 오큘러스 SDK자체에 남아있는 버그로 보입니다.

조만간 소프트웨어적으로 해결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

 

 

비포장도로 주행의 경우 노면이 심하게 튀고, 그것이 실제로 플레이어에게 전달되다보니 오큘러스리프트의 생각치못한 단점이 드러나게 되었습니다.

격한 움직임의 경우 리프트의 헤어밴드 방식때문에 상하로 심하게 요동쳤으며, 그로인해 HMD본체가 얼굴과 떨어지는 상황이 발생했습니다.

그 상황에서 촛점이 눈에서 벗어나 화면을 보기힘든 경우가 가끔 발생하더군요.

만약 이게 virtuix omni같은 옴니트레드밀 기기에서 달릴때도 발생한다면, 리프트는 머리 고정방식을 조금 더 개량해야 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플레이를 하면서 엄청나게 놀랐는데요, 바로 미친 현장감 덕분이었습니다.

모션 시뮬레이터가 전해주는 노면의 피드백은 말 그대로 실제 레이스카를 재현 해 냈고, 전 그 현장에 있었습니다.

자잘하게 지적되는 해상도, 모션블러가 문제가 아닌 VR이라는 감각이 절 랠리의 세계로 바뜨렸습니다.

격한 바닥의 진동은 쉴새없이 전 흔들어댔고, 리프트로 보는 시계도 쉴새없이 흔들렸습니다.

실제 레이싱을 하시는 알크래프트의 기술이사님은, 현장감은 실제 레이싱과 거의 동일하다. 라고 평가하셨습니다.

 

그러면 노면굴곡이 심한 비포장이 아닌 포장도로에서는 어떤 느낌을 받을지 실험해 보겠습니다.

이번에는 짐카나트랙과 랠리크로스의 온로드 트랙을 복합적으로 실험 할 생각입니다.

 

 

 

짐카나 트랙과 랠리크로스 온로드 트랙을 이용하여 주행을 해 보았습니다.

 

 

 

아스팔트 도로는 비포장에 비해 상당히 차분한 느낌이었습니다.

너무 심한 떨림으로 오는 리프트 흔들림은 최소화 되었지만, 그렇다고 전체적인 피드백이 부족해 진 것도 아니었습니다.

변속시 생기는 차량의 충격도 강력하게 전달되었고, 차량선회시 발생하는 횡가속G를 실제차를 타듯 느낄 수 있었습니다.

횡가속G가 발생하는 경우 내가 돌아보는 차량의 측면으로 차량의 내장재가 느껴질 정도였습니다;; (이 표현이 맞으려나 모르겠네요)

이건... 그냥 음... 말로 표현하려니... 제 어휘력이 딸리네요 -_-;;

진짜 말그대로 VR!

진짜 VR입니다!

환경 피드백이 VR을 결정짓는 요소중 하나로 완벽하게 작용하였으며, 시각정보를 구현하는 오큘러스 리프트는 그 역할을 충분히 달성했습니다.

전 랠리차량을 타고있었고, 엄청난 마력의 몬스터머신을 타고 도로를 질주했습니다.

차량의 진동, 노면의 굴곡, 가속감속시 그리고 선회시 생기는 가속G는 말 그대로 절 차량의 운전석에 던져넣었습니다.

오싹할 정도로 현장감 있는 체험에 그저 놀랄 수 밖에 없었습니다.

원래는 상당히 디테일한 리뷰를 기획하고 있었는데, 너무 흥분해 정상적인 리뷰라기보단 그냥 파티가 되어버렸습니다. ㅠㅠ

모션 시뮬레이터를 이용한 체험은 말 그대로 전율 그 자체였습니다.

오큘러스 리프트 개발자킷의 낮은 해상도, 격자감, 모션블러등은 그저 아쉬움일 뿐이었고, 앞으로의 리프트가 가진 가능성을 정말 아낌없이 뿜어내 줬습니다.

이거 너무 찬사만 하면... 욕먹으려나요;;

우선 저의 경우 말 그대로 충격 그자체였고, 그 느낌을 여러분들께 확실하게 전달하지 못한다는 것이 아쉬울 따름입니다.

 

마지막으로 버기카나 4륜 트럭을 이용한 레이싱모드인 LANDRUSH모드 플레이 영상입니다.

랜드러쉬의 경우 일반 랠리보다도 심한 진동을 보여주는데, 여기에서 아주 중요한 포인트를 하나 알게 되었습니다.

 

 

 

바로 시트벨트를 이용하면 게임시 진동으로 인한 문제점을 상당부분 해결할 수 있었다는거죠... -_-

진작 이랬으면 좋았을텐데 말이죠... ㅠㅠ

 

앞선 테스트를 마치고 이번 랜드러쉬 플레이 도중 재밌는 경험을 하게 되었습니다.

슬슬 이 시스템과 디스플레이에 적응해 갈 때 쯤, 한순간 정말 제가 그 자리에 앉은 착각을 느꼈는데요.

앞선 VR! VR!이 아니라 진짜로 제가 랜드러쉬를 하고있는 4륜 트럭을 타고 도로를 질주하고 있다는 현실감에 대한 착각입니다;;

이런 주위상황에 대한 피드백이 반복적으로 몸으로 전달되며 HMD를 통해 시각적인 부분까지 커버, 그리고 5.1채널의 사운드가 귀 주위에서 울려준 덕분인지 가상세계로 뛰어든 기이한 체험까지 했습니다.

최종적으로 제가 이번 모션시뮬레이터를 사용한 테스트에서, 환경을 시뮬레이트 해 주는 보조장비가 얼마나 VR환경의 구현에 큰 위치를 차지하는가에 대한 확신을 얻게 되었습니다.

앞으로 나올예정인 많은 VR컨트롤러들과 virtuix같은 옴니트레드밀 기기들이 저에게 얼마나 새로운 세계를 보여줄지 벌써부터 기대가 되기 시작했습니다.

너무 멀어요... 그 날을 기다리긴 너무 멀다고요 ㅠㅠ

앞으로 오큘러스 리프트가 더 발전하여 VR HMD로서의 파워가 훨씬 강해진다면, 말 그대로 여러분이 원하던 그런 가상세계가 펼쳐질 수 있지 않을까요?

전 앞으로의 게임계가 더 크게 발전하고 변화했으면 좋겠습니다.

저만이 아니라 수많은 게임유저들이 그걸 바라고 있을것이라 생각합니다.

지금 VR게이밍은 걷기 시작했고, 앞으로 뛰어가기 위해 준비하고 있습니다.

그런 가상세계를 만들어가는건 오큘러스VR도 게임메이커들도 아닌 바로 유저들입니다.

유저들의 VR에 대한 관심이 VR을 뛰게도 하고 날게도 하고 우주로도 날려보낼 수 있습니다.

긴 글 끝까지 봐 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 더 양질의 리뷰로 찾아뵙겠습니다 ^^

 

 



 

profile

title: 앵그리버드 로고ㅎㅍ 2013-07-29 오후 15:21

와우 기존의 차분한 리뷰와는 다르게 말로 표현할수없는 아쉬움이 묻어나오네요 @_@ 정말 궁금합니다 ~~

profile

title: Ferrari 로고만두연구소 2013-07-29 오후 22:34

아오.. 이번에 완전 충격받았습니다.
VR구현에 환경피드백이 얼마나 중요한지 느끼고왔습니다 ㅠㅠ
profile

title: GT6데미갓 2013-07-29 오후 15:49

저고 체험해보고 싶네요 ㅎㅎ. 잘봤습니다~
profile

title: 디아블로 로고바이스티이거 2013-07-29 오후 16:12

그러게요 체험 하실때는 꼭 데미갓님하고 같이 가셔야 하는데...
profile

title: Ferrari 로고만두연구소 2013-07-29 오후 22:34

다음번에 기회되면 같이 가보셨으면 하네요 ㅠㅠ
profile

assadoomu 2013-07-29 오후 16:55

아이레이싱 아직도 업뎃 안된듯 ㅠㅠ


이놈들~~!!!


profile

title: Ferrari 로고만두연구소 2013-07-29 오후 22:35

아니 이놈들은 오큘러스리프트 호환메뉴를 선택타입으로만 만들어도 해결날 문제를 -_-;;
왜 그러나 몰라요
profile

아므로 2013-07-29 오후 17:29

ㅋㅋㅋ 정말 재미난 하루였습니다 ^^

profile

title: Ferrari 로고만두연구소 2013-07-29 오후 22:35

너무 좋은경험 하게 해 주셔서 감사했습니다 ㅠㅠ
꼭 좋은일로 다시 뵈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ㅎㅎ
profile

아므로 2013-07-29 오후 23:14

네 ㅎㅎ 자주 뵈요 ^^
profile

지옥개조두부 2013-07-29 오후 18:21

여유 된다면 적금 하나 들어놓으세요. 신세계를 경험할껍니다. 정말 참... 레이싱 접어야 할듯..

profile

title: GT6데미갓 2013-07-29 오후 21:19

ㅎㅎㅎ 대박이네요.
profile

title: Ferrari 로고만두연구소 2013-07-29 오후 22:36

...
내 장비는 뭐 답없음
profile

title: GT6환영술사 2013-07-29 오후 21:57

리뷰 잘봤습니다.

 

알크래프트 레이싱파크 가보고 싶지만 너무 머네요.

profile

title: Ferrari 로고만두연구소 2013-07-29 오후 22:36

흑... 저는 안동에서 올라갔습니다 ㅠㅠ
profile

title: 레드불 로고Namk0207 2013-07-30 오후 22:18

좋은 리뷰 감사합니다
지금 사정상 영상은 못봤지만 텍스트만으로도 그 느낌이 전달되네요 ㅎㅎ
정식 출시되면 필구입니다 정말!!!

파나텍 최신 펌웨어 업데이트 방법 입니다.

2016-12-21 14:05 2017-08-09 오후 18:09
993 0

CSW 구매후 사용 후기 입니다. file

얼마전 티오백 사망으로 AS를 알아 보던 도중 뚜겅이 열려 씩씩 되다가 뽑뿌질 받아서 CSW를 덜컥 질러 버렸습니다. F1림이 빠진 ...

title: 뽀로로 로고포에버 2013-08-30 10:21 5426 0 2013-10-28 오후 13:06 20

제 레이싱 기어입니다^^ file

안녕하세요^^ 맨날 눈팅만 하다가 이제 글 올려봅니다. 현재 그란5 돌리고있구요 장비는 G27에 알크래프트 스티어링휠 컨버터1.5...

Senna600321 2013-08-06 23:20 4435 0 2013-08-08 오전 08:07 6

오큘러스리프트를 들고 알크래프트를 찾아갔습니다. 가상현실 레이싱 file

안녕하세요. 언제나 필요할 듯 말듯한 리뷰로 찾아오는 만두연구소입니다만... 오늘의 저는 평소와 다릅니다. 정말 오랜만에 연...

title: Ferrari 로고만두연구소 2013-07-29 14:34 5887 2 2013-07-30 오후 22:18 16

오큘러스리프트로 플레이하는 유로트럭과 그란투리스모 file

안녕하세요. 언제나 애매한 영양가를 지닌 리뷰로 찾아뵙는 만두연구소입니다. ^^ 이번에, 이전에 소개해 드렸던 VR HMD제품인 ...

title: Ferrari 로고만두연구소 2013-07-23 13:06 6763 0 2013-10-13 오전 11:07 4

Motion basic 준비중... file

Basic (가칭) 모델이 준비가 되어가고 있습니다. 기타 다른 상위모델은 3D로 아직 설계중이구요. X-sim 을 이용하여 테스트도 모...

러브얌 2013-07-22 16:38 3873 0 2013-07-26 오후 22:42 5

파나텍 CSS SQ 초도물량 예약관련 file

드디어 아기다리 고기다리던 파나텍 클럽 스포츠 쉬프터 소식이네요. CSS SQ 모델 (H모드 및 시퀀셜 가능 모델) 이 지티기어를 통...

title: GT6데미갓 2013-07-17 13:06 4002 0 2013-07-22 오전 11:59 7

파나텍 CSL 간단 소감 file

안녕하세요 가입한지 얼마안된 신입 백구입니다 최근 큰맘먹고 CSW세트랑 CSL시트를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CSW 소감은 많이 있는거...

title: iRacing 로고백구 2013-07-16 03:14 8647 0 2013-11-20 오후 16:27 5

PNS GT SPECIAL & simXperience 구동 동영상

금일 수정된 거치대를 테스트 했습니다. 좀더 확실히 고정되니 더 좋아진것 같습니다. 계속해서 보완하여 내구성에도 문제가 없도...

러브얌 2013-07-12 19:34 6211 0 2013-07-22 오후 19:41 14

프로젝트카스 오큘러스 공식 지원 확인 file

당연히 예상된 부분이긴 하지만, 우측 하단에 이미 오큘러스 마크가 자리잡고 있네요. 정식버젼 기대됩니다.

title: GT6데미갓 2013-07-09 22:59 4826 0 2013-07-10 오후 15:54 1

Motion Basic Prototype과 PNS 및 기타 진행들.. file

안녕하세요. 오늘은 조금 다른 내용을 들고 왔습니다. 현재 PNS 개조는 생각보다 시간이 좀 걸리네요. 유니버셜 조인트를 적절한 ...

러브얌 2013-07-09 17:57 3966 0 2013-07-10 오전 10:06 3

[수정]크롬도금 거치대 진행을 결국 포기 했습니다.

PNS에서 스페셜거치대가 나와서 더 스페셜하게 만들어보려고 크롬도금을 해봤는데, 결론은 도금의 질이 만족할 만한 정도가 아니...

jin0424 2013-07-08 19:32 2736 0 2013-07-16 오전 07:51 12

오큘러스리프트 HD버전 시연소감입니다. file

안녕하세요 ^^ 이번에 소개해 드릴 제품은 전세계 딱 2대 있다는 오큘러스리프트의 HD버전 프로토타입입니다. 최근 화제가 되고...

title: Ferrari 로고만두연구소 2013-06-30 11:05 6136 2 2013-07-02 오후 18:09 8

PNS Special 거치대와 MOTION file

금일 우선.. 되는데로(?) 시운전을 해봤습니다. 느낌은... 아날로그 조이스틱으로 게임하다.. 포스피드백으로 업그레이드 했을때...

러브얌 2013-06-28 18:08 7002 1 2013-07-20 오전 10:38 21

오큘러스 리프트 해상도 HD업그레이드 file

좌 640×800 우 960x1080 오큘러스 리프트의 디스플레이는 사실 모바일 폰의 화면이었다. 이번에 업그레이드를 통해 (각각의 단안...

title: 레드불 로고Namk0207 2013-06-13 19:04 3789 1 2013-06-13 오후 20:55 1

제대로 설치한 PNS GT 와 트리플모니터 file

오늘 다시 시간을 내어 어것저것 다시 설치하였습니다. 트리플 모니터라.. 어쩔수 없이 이동식 테이블들을 찬조 출연시켰습니다. ...

러브얌 2013-06-13 17:17 6762 1 2013-07-05 오전 10:34 6